"행복한 기억밖에"

2015.1.29 통일기원음악회(서울시민청 바스락홀)

since 1984

연예, 예술인 봉사단체

 

        행복한 기억밖에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작사 : 정용국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작곡 : 서육남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노래 : 서육남

 

바람이 불어와 꽃잎이 떨어져도 계절 가는 줄 몰랐네.

너만을 사랑했던 행복한 기억밖에 난 정말 정말 몰랐었네.

어느덧 세월 지나 꿈 같은 시절 가고 외로운 추억만 남아,

이별이 무엇인지 슬픔이 무엇인지 난 정말 정말 몰랐었네.

불어오는 바람처럼 눈부신 햇살처럼 다정한 너의 모습 내곁에 있는데,

어느덧 세월 지나 꿈 같은 시절 가고 외로운 추억만 남아,

이별이 무엇인지 슬픔이 무엇인지 난 정말 정말 몰랐었네.

우우우 ---

 

(반복)

불어오는 바람처럼 눈부신 햇살처럼 다정한 너의 모습 내곁에 있는데,

어느덧 세월 지나 꿈 같은 시절 가고 외로운 추억만 남아,

이별이 무엇인지 슬픔이 무엇인지 난 정말 정말 몰랐었네.

우우우 ---